MY MENU

튀어나온 흉 단기간 치료(특허등록)

튀어나온 흉(켈로이드) 단기간 치료(특허 등록)

저희 비앤씨 피부과에서는 특허기술을 기반으로 하여 빠른 시간 내에
과증식 흉의 사이즈를 줄이고 재발률을 줄이는 치료를 개발하여 현재 사용하고 있습니다.

튀어나온 흉, 즉 과증식성 흉과 켈로이드는 치료가 매우 어려운 질환입니다. 이는 비정상적인 흉 반응으로 인해 흉의 섬유조직이 비대하게 흉터 부위에서 차오른 경우를 말합니다. 유전적 소인이 있어서 흑인종에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으나, 나이가 좀 있으신 한국인이라면 모두 하나씩 몸에 있습니다. 바로 어깨에 우두자국과 BCG 불주사 자국이지요.

과증식성 흉의 치료는 1950년대부터 흉의 섬유조직을 녹이는 트리암시놀론(Triamcinolone) 병변내 주사법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대개의 과증식성 흉은 수개월간 느리게 반응하며, 켈로이드의 경우 재발률이 높아 치료가 실패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따라서 60년간 다양한 치료의 시도가 있었으며, 치료의 만족도가 떨어지는 관계로 항암제 주사나, 심지어 암에서 사용되는 방사선 치료도 시도를 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저희 비앤씨 피부과에서는 특허기술을 기반으로 하여 빠른 시간 내에 과증식 흉의 사이즈를 줄이고 재발률을 줄이는 치료를 개발하여 현재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기술이 상용화된다면 전 세계에 기존의 치료들을 대체하는 치료를 선보이리라 생각합니다